의왕복지대학 제1기 마을복지계획 수립 선포식 개최

경기남부 / 김용환 기자 / 2021-10-02 09:17:55
  • 카카오톡 보내기
우리동네 마을복지계획, 주민이 직접 세운다!
▲ 의왕복지대학 제1기 마을복지계획 수립 선포식 개최

 

[일요주간 = 김용환 기자] 의왕시(시장 김상돈)는 1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의왕복지대학 제1기 마을복지계획 수립 선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선포식은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김상돈 의왕시장, 윤미경 시회의의장, 시ㆍ도 의원 등 소수가 참석하고 대다수 복지대학 교육생들은 온라인 비대면으로 참여했다.

주민이 주체적으로 지역의 과제를 찾아 해결하기 위해 마련된 마을복지계획 선포식은 마을복지계획 수립 경과보고, 선정된 의제 선포, 실행 다짐 등 순으로 진행됐다.  

 

▲ 의왕복지대학 제1기 마을복지계획 수립 선포식 개최

이번 마을복지계획은 지난 3월 시범동으로 선정된 부곡동과 오전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를 중심으로 주민자치, 통장, 새마을부녀회 등 단체와 지역주민이 참여했다.

특히, 계획 수립을 위한 기초교육과 실습 등 총 10회의 교육과정을 수료하고, 지역에 맞는 과제를 발굴하여 주민투표를 거쳐 동 마을복지계획이 수립됐다.

부곡동은 장애인과 비장애인 함께 지역축제에 참여하고 공연을 관람하는 ‘같이~ 같이~’사업과 저소득층 청소년에게 여름캠프, 역사탐방 등의 기회를 제공하고 버스킹 공연을 지원하는 ‘어화둥둥’사업 의제를 선정했다.

오전동은 혼자 사는 중장년층을 대상으로 한 스마트폰 교육 사업과 장애인 가정 정리정돈 등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사업을 선정했으며, 도배·장판 등 집수리는 봉사단체와 연계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김상돈 의왕시장은“주민들의 요구가 반영된 의제들이 지역사회에 원활히 운영될 수 있도록 마을 리더들의 왕성한 활동을 기대한다”며, 시에서도 많은 관심과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