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IL, 세계 첫 준법경영시스템 국제 인증 획득

e산업 / 조무정 기자 / 2021-05-18 13:58:03
  • 카카오톡 보내기
- 에쓰오일, 2013년 말 준법지원인제도 도입하고 준법시스템 구축...국내외 유수 기업의 벤치마킹 대상

[일요주간 = 조무정 기자] 에쓰오일(S-OIL)이 세계 최초로 준법경영시스템 국제표준인 ISO 37301 인증을 획득했다.

ISO 37301은 국제표준화기구(ISO)에서 올해 4월 정식으로 채택한 준법경영시스템 분야의 국제표준이다.

이 표준은 부패방지 ICC(국제상업회의소) 규칙과 윤리·준법에 관한 OECD 우수 사례 지침, UN 부패 협약 등 국제적 기관의 지침과 ISO 표준이 결합돼 모든 산업·규모의 조직에 적용하기 위한 것으로 구성돼 있다.  

 

▲ S-OIL 박성우 법무·컴플라이언스 본부장(왼쪽), 한국경영인증원 황은주 원장(우측). (사진=S-OIL)

ISO 37301은 국제 표준 검토 단계(DIS)에서 인증을 받은 사례는 있지만, 정식 표준 발행 이후 인증을 획득한 사례는 에쓰오일이 처음이다.

에쓰오일은 2013년 말 준법지원인제도를 도입하고 준법시스템을 구축했다. 에쓰오일의 준법경영시스템은 대외적으로도 우수 사례로 인정돼 국내외 유수 기업의 벤치마킹 대상이 됐다.

특히 에쓰오일은 후세인 알 카타니 CEO를 포함한 최고 경영진의 의지를 바탕으로 ‘정도(Integrity)’를 회사의 핵심가치 중 하나로 선정, 준법경영과 윤리경영을 회사 경영의 우선 가치로 삼고 있다.

이를 위해 에쓰오일은 체계적이고 선진적인 준법시스템과 윤리경영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

에쓰오일 준법경영을 총괄하는 박성우 부사장(법무·컴플라이언스 본부장)은 “준법경영이 궁극적으로 회사의 지속가능성과 투명한 경영활동의 바탕을 이룰 것”이라며 “회사의 비즈니스 목표에 맞는 준법시스템을 운영해 최고의 경쟁력과 창의성을 갖춘 친환경 에너지 화학기업이라는 ‘비전 2030’을 달성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